본문 바로가기
IT 트렌드

구글이 만든 "Android wear"를 소개 합니다.

by 알서포트 2014. 3. 19.

안녕하세요. 알서포트 입니다. 


오늘 구글이 안드로이드 웨어를 공개 했습니다. 


Android Wear는 구글 나우와 구글 글래스를 적절하게 섞어 놓은 것 같습니다. 


그리고 UX와 Ui에서 장점만 모아서 Android wear를 기획하고 만든 것 같네요.  


Android wear의 대표적인 기능은 구글이 오늘 일찍 발표한 안드로이드 웨어로 구동된다. 구글 나우에서 영향을 받아, 가운데는 알림이 뜨고 위치와 날짜를 기반으로 한 관련 정보와 다른 사람들과의 소통에 대한 정보들이 뜬다.

 
손목을 빠르게 흔들면 누가 전화했는지 알려주고 다음 일정이 언제인제, 친구들의 소셜 네트워크 최신 업데이트를 알려준다. 또한 "OK Google"을 통한 음성명령도 지원할 것이다. 뭔가를 알고 싶거나 메시지를 보내고 싶을 때 손을 쓰지 않고도 보낼 수 있게 해준다." 이라고 합니다. 

확실히 2014년 올해의 화두는 "웨어러블" 이네요. IOT(사물인터넷)으로 가기 위해서 사람과 가장 밀접하게 관계를 맺고 있는 물건인 시계를 시작으로 많은 부분에서 변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삼성 또한 MWC2014에서 기어2와 기어핏을 공개했고 설치된 OS는 타이젠 이었죠. 올해의 웨어러블 시장에서 타이젠과 안드로이드 웨어의 싸움이 예상이 됩니다. 

과연 이러한 상황에서 애플은 어떤 카드를 들고 나올지 참 기대가 되는데요?

그럼 Android Wear를 베이스로 한 Moto360와 LG G watch를 구경 해보시죠!

Android wear의 협력사는 삼성, LG, 모토로라 HTC, Asus, 퀄컴, 인텔, Fossil등 6월에 제품 출시를 위해 열심히 만들고 있다고 합니다. 

그중 모토로라가 Moto360이라는 웨어러블을 발표 했습니다. 제질은 실리콘, 가죽, 메탈, 3가지의 종류를 제공하고 시계 원형의 디자인을 유지, 고급스럽게 잘 만든 것 같네요. 특히 메탈은 정말 잘 나온 것 같습니다. 

그럼 동영상과 사진을 통해서 Android wear를 느껴 보시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송파구 방이2동 | 알서포트
도움말 Daum 지도

댓글2

  • 꽃다운남자 2014.03.19 14:07 신고

    기존의 스마트 워치들은 대부분 장난감같이 생겨서 구매욕구가 전혀 없었는데 이번 스마트워치는 정말 가지고 싶은 마음이 샘솟네요. 실제로 편의성이 좋긴 하지만 남자의 몇 안되는 사치가 시계라는 말이 있을 만큼 시계의 고급스러움이 중요한데 저정도 퀄리티로만 나온다면... 나오자마자 구매를 할 것 같습니다.
    답글

    • 알서포트 2014.03.19 14:15 신고

      안녕하세요. 꽃다운남자님.
      정말 이번 모토360은 잘 나왔더라구요. 6월 부터 미국에서 순차적으로 출시가 되니 올해 안에는 우리들의 손목에 차있겠죠? ㅎㅎ
      어서빨리 착용해서 다니고 싶습니다!
      그럼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