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서포트 소식/알서포트 언론보도

[연합뉴스] 정총리 "소프트웨어 산업 잘 할 수 있는 DNA…적극 지원"

by 알서포트 2020. 6. 15.

비대면SW 수출기업 방문…"유니콘·데카콘기업 많이 나오길"

SW 수출기업 방문해 인사말하는 정세균 총리(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3일 지난 4월에 '데이터(D)·네트워크(N)·인공지능(A) 우수사례' 기업으로 선정된 알서포트를 방문해 기업현황 등을 보고 받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6.13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13일 "소프트웨어 산업을 수출 산업화하고 산업구조를 개선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송파구에 있는 원격 소프트웨어 기업 알서포트를 찾았다. 재택 근무나 화상회의 등 비대면 솔루션 프로그램을 일본 등에 수출하는 기업이다.

비대면 산업과 소프트웨어 등 IT(정보기술) 산업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를 주도할 새로운 수출 산업으로 육성하려는 정부의 의지를 담은 방문이다.

정 총리는 "우리는 소프트웨어 산업을 잘 할 수 있는 DNA를 가졌다"며 "코로나19로 비대면 산업이 각광받는 점을 기회로 삼고 디지털 전환이라는 시대적 상승기류를 타면 새로운 수출산업으로 크게 성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W 수출기업 방문, 인사말하는 정세균 총리(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3일 지난 4월에 '데이터(D)·네트워크(N)·인공지능(A) 우수사례' 기업으로 선정된 알서포트를 방문해 기업현황 등을 보고 받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6.13 kimsdoo@yna.co.kr

그러면서 "소프트웨어 산업이 활성화돼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비상장 벤처기업) 기업, 데카콘(기업가치 10조원 이상의 스타트업) 기업이 많이 나오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업체로부터 관련 산업 현황을 보고받은 뒤 일본 법인을 화상으로 연결해 현지 산업 동향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일본에선 팩스로 주문을 한다는 직원의 말에 정 총리는 "재난 지원금을 우리는 다 써버렸는데 일본은 지금도 지급이 안 된다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고, 업체 대표는 "맞다. IT가 뒤처진다"고 답하기도 했다.

ses@yna.co.kr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