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서포트 소식/알서포트 언론보도

[지디넷] 금융권 비대면 시장 잡아라...알서포트도 맹공

by 알서포트 2016. 1. 12.

[황치규 기자][지디넷코리아]

금융권에서 IT를 활용한 비대면 금융 서비스 도입 바람이 거세다. 비대면 서비스는 은행에 직접 가지 않고 계좌를 개설하고 대출도 할 수 있는 모바일 기반 디지털뱅크 서비스가 핵심이다.

은행들은 물론 증권사들과 보험 업계서도 비대면 채널 서비스는 이슈다. 구축 관련 프로젝트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지난해 금융위원회는 탄력적인 은행 영업 시간 적용 및 비대면 거래 활성화를 위해 비대면 실명확인을 통한 서비스를 금융 서비스를 허용했다. 이후 금융 업체들의 움직임이 본격화됐다. 올해 상반기 관련 프로젝트가 집중적으로 쏟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목 시장을 잡기 위한 IT업체들의 행보도 분주해졌다.

원격제어 솔루션으로 유명한 알서포트도 비대면 채널 시장 공략에 한창이다. 알서포트가 비대면 채널쪽에서 초정을 맞추고 있는 쪽은 화상통화 기반 인증이다. 원격제어라는 주특기를 화상 통화에 응용한 경우다.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비대면 인증을 위해서는 신분증 제출, 기존 계좌 확인, 은행의 고객 직접 방문, 화상통화 중 2개를 버무려야 한다.

최근에는 신분증 제출과 기존 계좌 확인을 묶는 것을 넘어 화상 통화 방식을 추가하려는 흐름이 강해지고 있다고 알서포트는 전했다.

알서포트가 제공하는 솔루션은 금융기관들에게 비대면 인증을 위한 양방향 영상 통화 기능을 제공한다. 눈으로 신분증 사진과 고객 얼굴을 대조해 본인 여부를 검증할 수 있게 한다. 인바운드, 아웃바운드 상담이 모두 가능하다.

알서포트는 비대면 인증용 화상 통화 솔루션과 관련해 안정성을 부각하는 모습이다. 음성과 영상을 분리해, 끊김없는 영상 통화를 지원한다는 것이다.

알서포트 측은 "신분증 제출과 영상 통화 방식을 결합해 비대면 인증 환경을 구현하는데 금융회사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금융권에서 보유한 원격 지원 시스템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비대면 채널 관련 프로젝트를 이미 다수 수주했다"고 강조했다.


<기사 원문 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0112151102&type=det&re=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