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 트렌드

LG전자 G6, 풀 비전 디스플레이에 맞춤 UX 쓴다

by 알서포트 2017. 2. 16.

 LG전자가 차기 스마트폰 G6에서 18:9 풀 비전 디스플레이의 장점을 극대화하는 새 UX(User eXperience, 사용자 경험)를 도입한다. G6는 손에 쥐기 적당한 너비를 유지하며 화면을 키우기 위해 18:9 비율 5.7형 QHD+(2,880X1,440) 풀 비전(Full Vision) 디스플레이를 달았다.


UX 6.0은 풀 비전 디스플레이의 장점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인터넷 검색, 동영상 감상 등 콘텐츠 감상에 유리한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1:1 비율의 정사각형 형태의 GUI와 더불어 멀티태스킹 개선으로 사용 편의성을 개선했다. 카메라 UX도 18:9 화면비에 맞췄다.


풀 비전 디스플레이는 화면이 위아래로 길어진 만큼 인터넷을 볼 때도, 전자책을 읽을 때도 더 많은 정보를 보여준다. 동영상과 게임을 즐길 때 몰입감도 높다. 이후 18:9 화면비를 채택한 스마트폰이 늘어남에 따라 이에 맞춘 콘텐츠도 점차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늘어난 화면 덕에 카메라의 사용 방법도 달라진다.  촬영 중에 찍은 사진을 볼 수 있다. 화면을 반으로 나눠 인스타그램 등에서 많이 쓰는 1:1 비율 사진을 찍고 아래에서 바로 편집하고 올릴 수 있는 스퀘어 카메라 기능도 담았다. 18:9 비율 촬영 모드도 생겼다.



정사각형 화면 두 개로 화면을 나눌 수 있는 만큼 곳곳에 정사각형 레이아웃을 적용한 것도 이채롭다. 

전화 수신 화면, 주소록, 갤러리, 뮤직 플레이어, 캘린더 등에 1:1 화면 분할을 적용했다. 여러 장의 정사각형 사진을 담아내는 콜라주 잠금화면도 추가됐다.


화면이 정사각형 창 2개로 나뉘는 만큼 멀티태스킹에도 이점을 보인다. 예를 들면 인터넷 검색과 메시지 전송을 동시에 하는 식이다. 화면을 가로로 돌려 달력과 상세 일정을 함께 보는 등의 활용도 가능하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