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서포트 소식/알서포트 언론보도489

[아주경제] 기로에 선 언택트, 기회인가 임시방편인가 비대면, 코로나로 불가항력 도입…‘실제 가능’ 기술력 확인기업 관점 변화 필요…신뢰ㆍ실력 향상위한 개인도 중요​ ​[데일리동방] 언택트(비대면)가 기로에 섰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근무 방식을 바꾸는 기업이 있는 반면 기존 업무 체계를 유지한 채 위기 대응 능력을 확인한 곳도 있다. 재계에선 전반적인 비대면 업무 방식 도입에 대한 회의와 기대가 교차한다.​​이태원발(發) 코로나19 확산세에 기업들이 근무 정상화를 보류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0일 용산사옥 확진자가 발생해 사옥을 폐쇄했다. CJ제일제당도 부산공장에서 이태원 클럽 방문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아 시설 일부를 폐쇄했다. 샘표도 확진자가 나왔고, ㄷ법원도 구치소 직원의 확진으로 폐쇄됐다. 네이버와 카카오, 게.. 2020. 5. 19.
[전자신문] 영상회의 이용자, 적응 시간은 1달여 리모트미팅으로 개설된 회의 건수와 이용시간 추이를 나타낸 그래프. 알서포트 제공 이용자가 영상회의 적응에 걸린 시간은 불과 한 달여인 것으로 나타났다.​알서포트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영상회의 솔루션 '리모트미팅'으로 개설된 영상회의 건수와 시간 추이를 분석했다.​날짜에 따른 그래프 변화를 각각 살펴보면 영상회의 건수와 시간은 증감 정도에서 비슷한 형태를 띤다. 영상회의 시간이 길어진 시기에는 새로 개설되는 영상회의 건수도 많아지는 식이다.​영상회의 건수와 시간에 대한 추이 그래프를 겹쳐놓으면 시기별 차이가 드러난다. 영상회의 건수는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접어든 때 급증했다가 다소 줄었지만, 영상회의 시간은 코로나19 사태가 진행될수록 급증했다. 추이 변화까지는 한 달 반 정도가 걸렸다. 이용자가.. 2020. 5. 18.
[디지털타임즈] “비대면 시대, 모빌리티·유통·업무·교육 싹 바뀐다" KISTEP ‘비대면 경제 대응방안’ 온라인 포럼서 전문가들 지적​ 이재호 카카오모빌리티 디지털경제연구소장이 14일 KISTEP 주최 온라인 포럼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온라인 영상캡처 ​"코로나19로 촉발된 언택트 사회가 생활방식과 경제구조를 바꾸고 있다. 비대면과 원격경제 시대를 맞아 산업구조 재편에 대비해야 한다." (김상선 KISTEP(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원장)​"코로나19가 가져온 생활방식 변화는 상황이 진정돼도 바뀌지 않을 것이다. 자율주행차와 자율주행로봇 일상화가 더 빨라질 것이다." (이재호 카카오모빌리티 디지털경제연구소장)​모빌리티, 소비·유통, 스마트 워크, 교육 등 생활과 산업 전반이 코로나19발 격변을 경험 중인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비대면 경제시스템 준비를 서둘.. 2020. 5.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