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support179

[미디어잇]2015 상반기 초이스잇 대상 글로벌 부문 우수상 '알서포트' [유진상기자][알서포트] [미디어잇 유진상] 국내 SW업계의 화두는 글로벌 진출이다. 수많은 SW 기업들이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글로벌 시장의 장벽은 높다. 이런 가운데 알서포트는 해외시장 공략에 있어 우리 SW기업의 힘을 보여준 대표적 기업으로 꼽힌다. 알서포트가 ‘2015 초이스잇-상반기’ 글로벌 우수상을 수상한 것 역시 국내 SW기업의 대표적인 해외시장 진출 성공기업이기 때문이다. 알서포트는 원격으로 장애진단, 업무처리, 전원관리 등을 지원하는 SW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세계 최초로 웹과 아이콘을 이용한 원격제어시스템의 특허 기술을 상용화했으며 원격지원, 원격제어 기술의 세계 표준을 만들어 가고 있다. 이미 일본에서 탄탄한 비즈니스 기반을 확보하는데 성공했으며, 미국.. 2015. 6. 26.
[지디넷코리아]알서포트-NTT도코모 합작사, 해외 통신사 공급 계약 [임유경기자][지디넷코리아] 원격제어 및 지원 소프트웨어(SW) 업체 알서포트는 일본 통신업체 NTT도코모와 함께 세운 합작 회사 ‘모비도어즈’를 통해 대만 및 괌 이동통신사에 모바일 원격 지원 솔루션 ‘리모트콜 모바일팩’을 공급했다고 밝혔다.​알서포트와 NTT도코모는 알서포트의 원격 지원 솔루션을 북미·유럽·아시아 등에 있는 NTT도코모의 글로벌 통신 파트너사 및 투자사에 공급할 목적으로 2014년 4월 모비도어즈를 설립했다. 이번에 공급된 리모트콜 모바일팩은 고객의 스마트폰 화면을 PC로 보면서 제어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이동통신사에서 고객들에게 원격상담을 제공하는데 활용될 수 있다. 대만 이동통신사 FET는 대만 내 99.6%에 달하는 3G 커버리지를 제공하고 있고 지난해 6월부터 20MHz 대역폭.. 2015. 6. 26.
[경향신문]이공계로 돌아서는 인문학도를 위한 제언 [경향신문]최근 인문·사회 계열 학생이 취업을 위해 전공을 제쳐놓고 사설 학원에서 이공계 공부를 하는 것이 사회적 논점으로 대두되고 있다. 이공계열 전공자에 비해 취업하기 힘든 현실 탓이다. 심지어 고용노동부도 인문계 학생을 위한 IT·소프트웨어 교육 과정을 마련하겠다고 나서는 실정이다. 인문계 학생이 전공을 버리고 이공계로 갈아타는 것이 과연 좋은 해결책일까? 분명 인문계가 이공계보다 적성에 맞아 전공으로 선택했을 터다. 단지 눈앞의 취업을 위해 이공계로 돌아선다는 것은 스스로 선택한 경쟁력을 버리는 것과 같다. 시대는 변하고 있다. 정보통신기술이 도입되고 고도화되면서 한국 산업은 IT가 이끄는 것처럼 보였다. 다만 IT가 비산업으로 확장됨에 따라 타 산업과 접목되는 시대로 접어들면서 상황은 달라졌다... 2015. 6.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