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099

[전자신문] "ICT산업 미래전략포럼" 글로벌 기업 관건은 수요·파트너·인재 한컴, AWS와 오피스 SW시장 공략스타트업서 유니콘 이끌 인재 부족재택근무 확산...기업 능동적 대처를알서포트 원격영상회의-SKT 그룹통화 주목​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ICT산업 미래전략포럼 세션III 포스트코로나 시대 글로벌 전문기업 육성방안에 대해 패널토론이 진행되고 있다. 왼쪽부터 이기대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이사, 황준석 서울대 교수, 송치웅 STEPI 부원장, 오순영 한글과컴퓨터 CTO, 서동일 DTCP 한국지사장, 유승후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산업기반과장.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국내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을 위해 시장 수요 확인, 파트너 확보, 전문인력 양성이 중요하다는 데 전문가 의견이 일치했다.​오순영 한글과컴퓨터 최고기술책임자(CTO·전무)는 .. 2020. 5. 28.
[한국경제TV] 코웨이, '보이는 상담 서비스' 도입…"제품 보며 문제 해결" 코웨이가 기존 콜센터 상담의 틀을 깨는 ‘보이는 상담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6일 밝혔다.​보이는 상담은 콜센터 상담사가 소비자의 휴대폰 카메라로 제품 상태를 살펴보며 보다 정밀하게 상담을 제공하는 신개념 화상 서비스로 재택·원격근무 전문 기업 알서포트의 리모트콜 프로그램을 이용한다.​고객은 별도의 어플을 설치할 필요 없이 상담사가 보낸 문자 메시지 링크를 클릭한 후 영상 지원에 동의하면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신청은 코웨이 콜센터에서 할 수 있다.​코웨이는 보이는 상담 서비스 도입으로 제품 정밀 진단과 조치 방법에 대한 신속한 안내가 가능해질 전망이다.​특히 고객이 간단히 해결할 수 있는 문제가 발생할 경우 CS닥터(제품 설치·수리 기사) 방문 없이 즉시 조치가 가능하다.​CS닥터 방문이 꼭 .. 2020. 5. 27.
[지디넷코리아] 코로나가 앞당긴 교육 혁신, 디지털 체계 건설해야 [포스트 코로나: AI+X가 핵심이다]⑩교육과 AI​(지디넷코리아=김우용 김민선 기자)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은 전세계의 교육 분야를 뿌리부터 흔들었다. 학교 중심의 집합 교육이란 기본 전제가 전례없는 감염병 때문에 총체적 위기다.​한국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동안 온라인 개학이란 결정을 내렸다. 이전까지 누구도 해보지 못한 경험이었다. 교육 당국과 IT업계가 밤낮없이 준비했고, 그 덕에 큰 탈없이 지금까지 초중고등학교에서 원격 수업이 진행되고 있다. 대학 등 고등교육기관도 원격 강의 중심으로 올해 1학기를 보내고 있다.​코로나19는 공교육뿐 아니라 사교육을 포함한 교육 산업 전반에 새로운 도전을 요구한다.​수많은 질문이 떠오른다. 화면이 꺼졌을 때 벌어지는 상황은 어떤가. 기기 고장이나 .. 2020. 5. 27.
[바이라인네트워크] 일본 기업들은 재택근무를 어떻게 할까? 코로나19로 전세계 기업들이 재택근무에 나섰다. 접촉·대면으로 인한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을 줄이기 위해서다. 국내에선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 감염이 급증하면서 기업들이 재택근무에 돌입했다.​일본은 지난 4월 초, 7개 지역에 코로나19 비상사태가 선포됐다. 비상사태는 얼마 지나지 않아 전국으로 확대됐다. 그러다 4월 중순,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만명을 기록하며 정점을 찍었다. 이때부터 일본 정부에서 주문한 재택근무가 권장사항에서 근무원칙으로 자리 잡았다.​일본 기업들은 재택근무를 위해 원격제어 솔루션을 활용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재택근무를 위해 원격제어 솔루션을 도입하고 있지만, 일본이 더 적극적이다. 국내 화상회의 원격제어 솔루션 기업 알서포트에 따르면, 지난 4월 2주차 일본에서 자사 원격.. 2020. 5. 25.
[주간동아] ‘포스트 코로나’ 대비하는 스마트 기업들 포스코 포항제철소 [사진 제공 · 포스코] -0.9%. 4월 골드만삭스 등 9개 해외투자은행이 내놓은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세계경제가 얼어붙으면서 한국 경제 역시 추락세를 면치 못하리라 예상되는 것. 국제통화기금(IMF)도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을 -1.2%로 내다봤다. ​하지만 모든 산업과 기업이 어둠 속으로 침잠한 것은 아니다. 코로나19 사태 전 선제적으로 투자하고 언택트(untact·비대면) 흐름에 미리 대비한 기업은 올해 1분기 오히려 좋은 성적을 거뒀다. ​수년간 신차 개발에 매진한 현대자동차는 내수시장에서 선전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해외시장 매출 타격에도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6% 증가한 8638억 원을 기록했다. 한화솔.. 2020. 5. 25.
[시사저널] 끝날 듯 끝나지 않는 ‘코로나19’…언택트에 IT업계 ‘기회’ 삼성SDS 원격근무 솔루션 '넥스오피스'를 이용한 회의 모습. / 사진 = 삼성SDS ​코로나19 감염으로 ‘언택트 근무’, ‘재택근무’가 노동시장에서 자리를 잡아가기 시작했다. 구글, 트위터, 페이스북 등이 재택근무를 선언했으며 국내에서도 외국계 기업을 중심으로 비대면 근무가 확산되고 있다. ​SK텔레콤, KT 등 IT기업을 중심으로 지난 2월 이후 재택근무 기조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월 감염자 수가 줄어들면서 사무실 근무를 추진했던 기업들도 이달 초 이후 감염자 수가 증가하면서 재택근무로 재전환했다. 공공기관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앞서 실천한다는 목표와 함께 지방근무를 보완하기 위한 형태로 원격솔루션을 적용한 근무를 시험중이다.​21일 화상회의 솔루션 업체 알서포트에 따르면 연휴가 끝난 지난 6.. 2020. 5. 25.
[아주경제] 기로에 선 언택트, 기회인가 임시방편인가 비대면, 코로나로 불가항력 도입…‘실제 가능’ 기술력 확인기업 관점 변화 필요…신뢰ㆍ실력 향상위한 개인도 중요​ ​[데일리동방] 언택트(비대면)가 기로에 섰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근무 방식을 바꾸는 기업이 있는 반면 기존 업무 체계를 유지한 채 위기 대응 능력을 확인한 곳도 있다. 재계에선 전반적인 비대면 업무 방식 도입에 대한 회의와 기대가 교차한다.​​이태원발(發) 코로나19 확산세에 기업들이 근무 정상화를 보류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0일 용산사옥 확진자가 발생해 사옥을 폐쇄했다. CJ제일제당도 부산공장에서 이태원 클럽 방문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아 시설 일부를 폐쇄했다. 샘표도 확진자가 나왔고, ㄷ법원도 구치소 직원의 확진으로 폐쇄됐다. 네이버와 카카오, 게.. 2020. 5. 19.
리모트미팅, 그것이 알고싶다(2) - 1개의 ID로 몇 명까지 회의에 초대할 수 있나요? 오늘은 완전 여름날씨가 되었는데요. ​점심에 나갔다가 땀 한바가지 흘리고 보니.. 올 여름도 지하철에서 서로 땀흘리며 함께할 출퇴근할 생각하니.. ​#원격화상회의서비스 #리모트미팅 믿고 여름에도 쭈우우욱~ 재택근무 하면 안되~나용? 이라고 말해보고 싶었노라고.. 오늘 일기에 적어야겠네요.ㅎㅎㅎ 올해 들어 비대면 서비스 확산으로 재택근무와 온라인수업이 많이 늘어났는데요. 화상회의 하면서 리모트미팅과는 이제 좀 더 친해지셨나요? ​리모트미팅 사용 중 많이들 궁금해 하시는 점 중 한가지, 오늘도 파헤쳐볼까 하는데요. ​​​지난번 그것이 알고싶다(1)에서는 비회원도 회의에 참여할 수 있는지 낱낱이~ 알려드렸는데요 아직 난 모르겠다!! 하시는 분들, 지난번 글을 미처 못 보신 분들은 아래 포스팅을 먼저 확인해보세.. 2020. 5. 18.
[전자신문] 영상회의 이용자, 적응 시간은 1달여 리모트미팅으로 개설된 회의 건수와 이용시간 추이를 나타낸 그래프. 알서포트 제공 이용자가 영상회의 적응에 걸린 시간은 불과 한 달여인 것으로 나타났다.​알서포트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영상회의 솔루션 '리모트미팅'으로 개설된 영상회의 건수와 시간 추이를 분석했다.​날짜에 따른 그래프 변화를 각각 살펴보면 영상회의 건수와 시간은 증감 정도에서 비슷한 형태를 띤다. 영상회의 시간이 길어진 시기에는 새로 개설되는 영상회의 건수도 많아지는 식이다.​영상회의 건수와 시간에 대한 추이 그래프를 겹쳐놓으면 시기별 차이가 드러난다. 영상회의 건수는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접어든 때 급증했다가 다소 줄었지만, 영상회의 시간은 코로나19 사태가 진행될수록 급증했다. 추이 변화까지는 한 달 반 정도가 걸렸다. 이용자가.. 2020. 5. 18.